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LPGA 3번째 우승 바라보는 허미정
강명주 기자 2019-08-11 09:13:28
2019년 LPGA 투어 애버딘 스탠다드 인베스트먼트 레이디스 스코티시 오픈(스코틀랜드 여자오픈) 우승에 도전하는 골프선수 허미정 프로. 사진제공=Tristan Jones

[골프한국 생생포토] LPGA 투어 2019시즌 23번째 대회인 애버딘 스탠다드 인베스트먼트 레이디스 스코티시 오픈(총상금 150만달러, 우승상금 22만5,000달러)이 현지시간 기준 8월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스코틀랜드 노스베윅의 더 르네상스 클럽(파71)에서 펼쳐지고 있다.

사진은 대회 사흘째인 10일 3라운드에서 경기하는 허미정(30)의 모습이다.


허미정은 중간합계 15언더파 198타를 기록,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2위에서 우승에 도전한다.

3라운드에서 1타를 줄인 허미정은 LPGA와 인터뷰에서 “오늘 전체적으로 롱게임은 잘된 편이지만, 어제에 비해서 퍼팅이 안 들어가줘서 타수를 못 줄인 것 같다”고 아쉬워하면서 “오늘과 같은 샷으로 최종라운드에서 플레이한다면 좀 더 좋을 기회가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허미정은 “어제 비가 많이 와서 그런지 오늘도 조금 부드러웠고 그린도 느려서 퍼팅하는 데 애를 먹었다”고 덧붙였다.

LPGA 투어 세 번째 우승 기회를 맞은 허미정은 “내가 항상 마지막 라운드에서 가장 하고 싶은 것은, 내 게임을 즐기는 것이다. 최대한 게임에서 스트레스를 안 받으려고 노력하는데, 내일도 마찬가지로 내 게임만 즐기면서 플레이하면 좋은 결과가 따라오지 않을까 한다”고 말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