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퍼팅을 준비하는 전인지
강명주 기자 2019-10-02 07:36:03
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전인지 프로. 사진제공=Gabe Roux/LPGA


[골프한국 주간포토] 9월 27일(이하 한국시간)부터 30일까지 나흘간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의 브릭야드 크로싱 골프클럽(파72)에서 LPGA 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이 펼쳐졌다.

사진은 대회 둘째 날 2라운드에서 전인지가 퍼팅을 준비하는 모습이다. 

이틀 동안 1오버파 145타를 적어낸 전인지는 1타 차로 아깝게 컷 탈락했다. 특히 2라운드에서 퍼트 수 32개를 기록한 퍼트에 발목이 잡혔다.

전인지가 올 시즌 평균 타수 59위(71.37타)까지 밀린 원인 중에는 흔들린 아이언 샷과 함께 그린 적중시 낮은 퍼트 성공률도 영향이 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