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박성현, 절친 김민선5 우승에 진심어린 한마디 "잘했어"
강명주 기자 2020-07-06 08:13:13
박성현 프로(사진출처=박성현의 인스타그램). KLPGA 투어 맥콜·용평리조트 오픈 우승 물세례를 받는 김민선5 프로(사진제공=K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미국 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박성현(27)과 한국 KLPGA 투어에서 뛰는 김민선5(25)는 평소 절친한 사이로 유명하다.

자칭 '집순이'라고 밝히며 대회장, 연습장, 헬스장을 주로 다니는 박성현이지만, 김민선5의 일에는 언제나 발 벗고 나선다. 

김민선5가 5일 끝난 KLPGA 투어 맥콜·용평리조트 오픈에서 챔피언 퍼트를 성공시켜 3년이 넘는 무승 터널에서 벗어났다. 

박성현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김민선이 현장 방송 우승 인터뷰하는 사진을 게재하며 "잘했어"라는 진심어린 한마디를 남겼다.


추천 기사: '체중 불린 버디 사냥꾼' 브라이슨 디섐보, 로켓모기지 클래식 우승…PGA 통산 6승

추천 기사: 이경훈, 로켓모기지 클래식 깔끔한 마무리…임성재·노승열은 소폭 상승

추천 칼럼: 나는 동반자를 날게 하나, 추락하게 하나?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