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미국 골프용품업체, 코로나19 마스크 생산
권준혁 기자 2020-03-29 11:10:57
사진은 해당 기사와는 무관합니다. ⓒAFPBBNews = News1


[골프한국 권준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 세계 골프대회는 대부분 중단됐지만, 그것이 골프의 영향력이 약해졌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미국에서 골프용품을 생산하는 시머스 골프는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람들을 치료하기 위해 애쓰는 의료 종사자들을 위한 마스크 생산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시머스 골프는 자사 웹사이트에 "지난 며칠 동안 우리는 1차 진료의사, 간호사, 그리고 응급구조원들로부터 마스크에 대한 요청을 받았다"면서 "시제품 제작은 지난주에 시작되어 금요일(현지시간 27일)에 첫 생산을 끝냈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는 당분간 골프용품 생산을 멈추고, 팀 전체가 마스크 생산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시머스 골프는 수제 헤드 커버와 골프백, 볼 마커 등 다양한 골프용 제품을 생산하는 업체다. 그러나 코로나19가 미국 전역에 확산되면서 여러 분야에서 우선순위가 가장 높아진 마스크 제작에 총력을 기울이면서 시머스 자사 홈페이지도 현재는 폐쇄됐다.

시머스 골프만이 아니다. 미국 골프의류 생산업체인 링크소울은 코로나19를 물리치는 것을 돕도록 장려하는 셔츠를 팔고 있다. 

링크소울은 미국 CBS스포츠와 인터뷰에서 "이를 통한 수익금은 특히 시급 노동자들, 노인들, 그리고 장애인들을 포함한 이 위기 상황에서 가장 취약한 사람들을 돕는다"고 밝혔다.

추천 기사: LPGA 메이저 에비앙 챔피언십, 8월 6일 개막으로 변경    

추천 기사: 서니 김, 12언더파 '59타'로 기록적인 역전 우승

추천 칼럼: 현명한 골퍼는 캐디에게서 금맥을 찾는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olf@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More 레슨&정보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