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여자골프 스타워즈'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7일 개막
하유선 기자 2020-08-04 07:39:54
2020년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골프대회에 출전하는 박인비, 이보미, 최나연, 신지애(사진제공=Golf Australia), 임희정, 최혜진, 유해란, 박현경 프로(상단 좌측부터 시계방향). 사진제공=KLPGA


[골프한국 하유선 기자] 이번 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정규대회는 열리지 않지만, 국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이색 이벤트가 기다리고 있다.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경북 경주시 블루원 디아너스에서 펼쳐지는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이다.

'국내파'와 '해외파'의 매치플레이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 대회는, 올해 총상금 12억원에 참가 선수는 26명이다. 

KLPGA 투어 선수의 경우, 2020시즌 상금 순위에 따라 상위 10명과 추천 선수 3명으로 구성됐다. 

해외파의 경우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선수 7명과 일본 JLPGA 투어 소속 3명을 우선 선발한 뒤 추천 선수 3명을 초청했다.

먼저, 해외파로는 LPGA 투어 20승의 박인비(32)가 호스트 및 선수로 나선다. 여기에 한국과 미국, 일본에서 통산 54승을 따낸 신지애(32), 일본에서만 21승을 거둔 이보미(32), 그리고 이정은6(24), 김효주(25), 유소연(30), 허미정(31), 배선우(26), 지은희(34), 이민영2(28), 이미향(27), 최나연(33), 김하늘(32)이 출전한다.

국내파로는, KLPGA 투어 2승 고지에 가장 먼저 오른 박현경(20)과 지난해 전관왕을 휩쓴 최혜진(21)을 비롯해 이소영(23), 임희정(20), 이다연(23), 김지영2(24), 박민지(22), 이소미(21), 유해란(19), 오지현(24), 김지현(29), 김아림(26), 최예림(21)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추천 기사: '우승' 다니엘 강, 박성현·넬리코다 제치고 세계랭킹 2위로 도약

추천 기사: '한국남자골프의 역사' KPGA 선수권대회, 어려운 코스 세팅으로 화제

추천 칼럼: 루키 유해란의 '자기증명'…KLPGA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2연패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news@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