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몸 잘 자라는 법] 얼굴 찌푸리지 말자
  • | 2017-09-11 15:45:13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여러분은 자신의 몸을 얼마나 소중히 여기고 있나요? 이 코너는 눈, 코, 귀, 입 등 몸이 하는 일을 재미있게 소개해요. 내 몸이 곧 나라는 생각으로 자신의 몸을 아끼는 어린이가 되길 바랍니다.

-눈은 본다

망막 상이 맺히는 곳
시각 신경 눈과 뇌를 연결해 준다.
모양체 수정체의 두께를 조절하는 근육
홍채 커졌다 작아졌다 하면서 눈동자에 들어가는 빛의 양을 조절한다.
눈동자 빛이 들어가는 곳
각막 눈동자와 홍채를 보호하는 투명한 막
수정체 빛을 모아서 망막에 상을 만들어 준다. 거리에 따라 두께를 조절해서 상이 깨끗이 맺히게 한다.

몽골의 초원에 사는 사람들은 도시 사람들보다 시력이 훨씬 좋대. 눈앞을 가로막는 빌딩도 없고, 공기도 깨끗해서 늘 멀리 보기 때문이래. 눈이 환경에 따라 좋을 수도 있고, 덜 좋을 수도 있다는 거지.

그래서 어른들이 우리한테 툭하면 잔소리를 하나 봐.

“그렇게 하면 눈이 나빠져!”어떻게 하면 눈이 안 나빠지는지 확실하게 알아보자.

-눈을 보호하는 사총사
눈꺼풀: 이물질이 들어오면 눈을 재빨리 닫아.
눈썹: 땀이나 빗물이 눈으로 들어가지 못하게 막아.
속눈썹: 먼지가 눈에 들어가려는 걸 빨리 알아채고 재빨리 눈꺼풀을 닫게 해.
눈물: 눈에 들어온 균을 죽이고 먼지도 씻어 내.


-눈을 위해 할 수 있는 것은?

눈을 손으로 만지지 말 것!
손에는 병균이 많잖아. 병균이 눈으로 들어가면 눈병이 생길 수도 있어.

-손 대신 쓸 수 있는 것들
1. 손수건이나 화장지
2. 인공 눈물 눈물이랑 비슷하게 만든 물이야. 약국에서 팔아. 일회용이 좋아. 뚜껑 열면 하루 안에 다 써야 병균 감염이 안 되거든.
3. 눈 찜질 팩
4. 숟가락

/자료 제공: ‘몸 잘 자라는 법’(전미경 글ㆍ홍기한 그림ㆍ사계절)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골프한국
  • 소년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