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일, 세계 최초 전기트럭 전용 고속도로 개통
  • | 2019-05-15 06:01:43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독일에서 세계 최초로 전기로 움직이는 트럭 전용 고속도로가 개통돼 눈길을 끈다.

독일 정부는 13일 아우토반 고속도로 중 약 10km 구간에 ‘전기 고속도로(eHighwayㆍ사진)’를 개통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철처럼 트럭 지붕에 달린 전기장치와 미리 세워놓은 전력선을 연결해 전기 트럭이 충전을 하면서 달릴 수 있게 체계를 갖춘 고속도로다. 이 전기트럭은 환경오염을 줄이는 효과뿐 아니라 경제적 측면에서도 큰 이득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고속도로 개발업체인 지멘스에 따르면 전기 트럭의 경우 10만 km 주행시 일반 경유 트럭 대비 2만 유로(2600만 원) 정도 연료비 절감효과가 있다. 전국 고속도로 상용화는 2022년으로 예상된다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골프한국
  • 소년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