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살인자의 기억법', 140만 관객 흥행 비법은 화기애애 현장?
  • 스포츠한국 모신정 기자 | 2017-09-13 18:39:22
  • AD
개봉 7일 만에 14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을 이끌고 있는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이 주연배우 설경구, 김설현, 김남길, 오달수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알츠하이머에 걸린 은퇴한 연쇄살인범이 새로운 살인범의 등장으로 잊혀졌던 살인습관이 되살아나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 '살인자의 기억법'이 영화 속에서는 볼 수 없었던 설경구, 김남길, 김설현, 오달수의 환한 미소를 만날 수 있는 반전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서로에 대한 의심과 경계로 긴장감 가득한 연기를 펼친 네 명의 배우는 카메라를 벗어나면 180도 다른 모습으로 현장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알츠하이머에 걸린 연쇄살인범 병수로 분한 설경구와 그의 딸 은희 역의 김설현은 촬영 전부터 아빠라고 부르며 서로 가깝게 지냈던 노력이 무색하지 않게 실제 부녀 이상의 훈훈함을 자아내며 현장의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었다.

특히 배우들은 현장 분위기 메이커로 역할을 톡톡히 한 김남길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추운 날씨에 고생하는 배우와 스태프들을 위해 현장의 웃음을 책임졌던 김남길에 설경구는 “현장에 있는 모두에게 잘하고, 항상 편안하고 즐거운 분위기를 이끌어줘서 큰 도움을 받았다”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파출소 소장으로 분한 오달수 역시 카메라가 꺼지는 순간 스릴러 눈빛은 잠시 내려놓고 유쾌한 웃음꽃을 피웠다. 배우뿐만 아니라 스태프들도 훈훈한 분위기를 만드는데 일조했다. 그들은 촬영 중 생일을 맞은 김설현을 위해 깜짝 생일 파티를 준비하며 김설현에게 좋은 현장의 기억을 선물했다는 후문.

즐거움 가득한 현장의 분위기와는 대조적으로 극도의 서스펜스와 스릴을 선사하는 '살인자의 기억법'은 지난 12일까지 전국 141만7,366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포토
  • 골프
  • 무료만화
    • 의협공자
    • 의협공자
    • (12권) 천제황
    • 패황전기
    • 패황전기
    • (17권) 황재
    • 무림대풍운
    • 무림대풍운
    • (18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