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트넘-에버튼] 손흥민, 스스로도 펼쳐보인 손가락 다섯 개
  •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 2018-01-14 04:19:53
  • ⓒAFPBBNews = News1
    AD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골이 또 터졌다. 웸블리 스타디움을 찾은 토트넘 홋스퍼 홈팬들은 ‘이번에도’ 손흥민에 열광했다.

손흥민은 14일 오전 2시 30분(이하 한국시각)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버튼과의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 팀 승리를 이끄는 선제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한 방은 0의 균형이 이어지던 전반 26분에 터져 나왔다. 측면 수비수 서지 오리에가 오른쪽 측면에서 땅볼 크로스를 올리자, 이를 문전으로 파고들던 손흥민이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자신의 시즌 11번째 골이자 EPL 8호 골이었다. 그리고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5경기 연속 골을 터뜨리는 순간이자, 홈경기 연속골 타이기록을 세우는 장면이기도 했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달 10일 스토크 시티와의 홈경기를 시작으로 브라이튼 앤 호브 앨비언전, 사우스햄튼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 등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4경기에서 모두 골을 넣었다. 그리고 이날도 어김없이 골을 터뜨리면서 홈 연속골 기록을 5경기로 늘렸다.

손흥민의 홈 5경기 연속골이 터지자 BBC, 스카이스포츠 등 현지 언론들도 “손흥민이 2004년 저메인 데포 이후 홈 5경기 연속골 기록을 세웠다”며 손흥민의 기록을 조명했다. 손흥민 스스로도 손가락 다섯 개를 펼쳐 보이며 자신의 기록을 자축했다.

한편 손흥민은 후반 2분 해리 케인의 추가골까지 도우면서 맹활약했다. 손흥민의 맹활약 속 토트넘은 에버튼을 4-0으로 대파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포토
  • 골프
  • AD
    무료만화
    • 도검군림
    • 도검군림
    • (10권) 황재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 풍뢰검협
    • 풍뢰검협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