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준케이, 음주운전 직접 사과 "큰 잘못인 것 알면서도 실수…깊이 반성"
  •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 2018-02-13 22:42:25
  • 준케이. 사진=스포츠한국 DB
    AD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그룹 2PM 준케이(김민준)가 음주운전에 대해 사과했다.

13일 준케이는 2PM 공식 사이트에 "먼저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하다.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다"며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준케이는 지난 10일 오전 7시쯤 강남구 신사역 사거리에서 음주 단속을 하던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알콜농도는 0.074%로 면허정지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준케이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 조만간 불러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본사 소속 아티스트 김민준의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김민준 본인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해외의 파트너사들과 이미 계약이 체결되어있는 일정에 대해서만 상대 회사들의 의사를 존중하여 그 진행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준케이는 오는 3월 일본 솔로 앨범 발매와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

이하 준케이 심경글 전문.

민준입니다.

먼저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합니다.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습니다.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습니다.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포토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패천강호 2부
    • 패천강호 2부
    • (11권) 천제황
    • 수라문
    • 수라문
    • (17권) 황재
    • 신풍
    • 신풍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