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근영, 손흥민과도 각별한 친분…"여배우 뺨치는 비주얼"
  •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 2018-02-14 16:49:52
  • AD
아이스하키 여신으로 불리던 안근영이 화제다.

안근영은 14일 오후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일본전 해설로 나서면서 조명받고 있다.

앞서 대한체육회 공식 트위터에는 "독일 프로축구 함부르크에서 활약하는 손흥민 선수와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안근영 선수의 공항에서 만남. 두 선수 다 멋집니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사진 속 안근영과 손흥민은 나란히 서서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그녀는 1991년 출생으로 올해 만 26세인 안근영은 의정부위니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소속으로 있고,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를 거쳤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포토
  • 골프
  • AD
    무료만화
    • 무형도
    • 무형도
    • (12권) 천제황
    • 대검무
    • 대검무
    • (17권) 천제황
    • 소림사폭남전설
    • 소림사폭남전설
    • (1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