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플러스] 해결사 만주키치 "결승 이끈 연장전 골은 기적"
  • 스포츠한국 서지연 기자 | 2018-07-12 13:36:54
  • ⓒAFPBBNews = News1
    AD
[스포츠한국 서지연 기자] 크로아티아의 마리오 만주키치(32·유벤투스)가 결승 진출에 대해 기적이라는 표현을 사용했다.

크로아티아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 잉글랜드와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전반 5분 프리킥 선제골을 내준 크로아티아는 후반 23반 이반 페리시치의 동점 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연장 후반 4분 마주키치의 결승골이 터지며 '축구종가' 잉글랜드를 무너뜨렸다.

이로써 크로아티아는 사상 첫 월드컵 결승이라는 역사를 쓰게 됐다.

만주키치는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을 통해 "이것은 기적이다. 우리는 마치 사자 같았다"라며 기쁨을 표현했다.

또한 "오직 위대한 팀만이 우리처럼 잉글랜드와 같은 팀을 상대로 용감하게 싸워 역전승을 거둘 수 있다"고 팀에 대한 자랑스러움을 드러냈다.

이 날 경기 해결사로 불리는 만주키치는 "이번 대회 모두 최선을 다해 뛰었기 때문에 지금까지 내 경기력에 만족한다. 하지만 나는 팀을 위해서 여기 있다"며 결승에서도 똑같이 하겠다는 굳은 각오를 내비쳤다.

한편 크로아티아는 16일 0시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프랑스와 우승컵을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포토
  • 골프
  • AD
    무료만화
    • 마계정령
    • 마계정령
    • (12권) 천제황
    • 흑도비월참
    • 흑도비월참
    • (16권) 황재
    • 조족지혈
    • 조족지혈
    • (1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