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혼자산다' 헨리 "엄마 대만인-아빠 홍콩인"…캐나다 호화 저택 공개
  •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 2018-11-10 00:19:49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AD
'나 혼자 산다' 헨리가 고향 토론토에서의 일상을 공개했다.

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추수감사절을 맞아 캐나다 집을 찾은 헨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공항에서 내린 헨리는 어머니와 영상통화를 했다. 영어로 대화하는 모자의 모습에 이시언은 "어머님이 영어를 하신다"고 말했다. 한국어가 유창한 헨리 때문에 어머님도 한국인이라고 잠시 착각한 것. 헨리는 대만인 어머니와 홍콩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다.

이후 헨리는 어린 시절 추억이 깃든 토론토 집으로 향했다. 헨리의 집은 세련된 화이트톤에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랑했다. 헨리를 위한 음악방까지 마련돼 있었다.

헨리는 2층 계단에 위치한 자신의 방을 보며 "어릴 때 쓰던 모습 그대로다"라고 설명했다.

무지개 회원들은 영상을 보며 "드라마 세트장 아니냐", "헨리 부자다"라고 감탄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AD
    무료만화
    • 우객
    • 우객
    • (15권) 천제황
    • 도검강호
    • 도검강호
    • (10권) 황재
    • 풍류천하
    • 풍류천하
    • (14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