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쉽다’ 손흥민, 폭발적 활약에도 12월 이달의 선수 불발… 높았던 판 데이크의 벽
  •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 2019-01-12 09:43:09
  • ⓒAFPBBNews = News1
    AD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손흥민이 지난해 12월 최고의 활약을 펼쳤지만 이달의 선수상을 끝내 수상하지 못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12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리버풀 수비수 판 데이크가 12월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판 데이크는 리버풀이 12월 리그 7경기에서 단 3실점 밖에 내주지 않은 채 전승을 쓸어 담는데 핵심 역할을 하며 이달의 선수 영광을 누리게 됐다.

손흥민으로서는 다소 아쉬움이 남을 수 있는 결과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9경기 7골 3도움, 프리미어리그로 한정했을 때에는 7경기 6골 3도움을 기록하는 폭발적 활약을 통해 개인 통산 3번째 이달의 선수를 노려볼만한 성과를 냈다. 개인 한 달 최다 공격 포인트를 가볍게 넘어섰고, 프리미어리그 공식 랭킹 14위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그러나 판 데이크의 임팩트가 너무나도 강렬했다. 손흥민 뿐 아니라 에당 아자르, 모하메드 살라, 해리 케인 등이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도 모두 고배를 마셨다.

한편 이달의 감독상은 위르겐 클롭 감독이 수상하며 리버풀이 이달의 선수와 감독을 모두 배출하는 기쁨을 누리게 됐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AD
    무료만화
    • 군
    • (22권) 천제황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 혈야등
    • 혈야등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