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걸캅스', '어벤져스:엔드게임' 꺾고 흥행 1위…좌석판매율 '고공행진'
  •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 2019-05-15 08:13:51
  • 사진=CJ엔터테인먼트
    AD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영화 '걸캅스'가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제치고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걸캅스'는 지난 14일 하루동안 7만6554명의 관객을 동원해 '어벤져스: 엔드게임'(6만9945명), '나의 특별한 형제'(2만8459명), '명탐정 피카츄'(1만8121명) 등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지난 9일 개봉 이후 좌석수와 상영횟수의 열세에도 불구하고 관객들의 호평 속 높은 좌석판매율을 기록했던 '걸캅스'는 20일 연속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특히 2018년과 2019년을 통틀어 여주인공을 전면에 내세운 작품 중 '마녀''도어락''항거:유관순 이야기''캡틴 마블'의 뒤를 이어 전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다섯 번째 작품으로 더욱 의미를 더한다.

특히 '걸캅스'는 우리 사회에 만연한 신종 디지털 성범죄를 소재로 전 세대 관객들의 공감을 얻어냈다. 현재 CGV 골든에그지수 94%,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9.14점 등 높은 실관람객 평점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다.

이 가운데 5월 중순에 접어든 극장가는 '배심원들', '악인전' 등 기대작들이 줄줄이 출격, 어느 때보다 치열한 흥행 경쟁이 예상되고 있다. '걸캅스'의 질주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주목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구주강호 1부
    • 구주강호 1부
    • (11권) 천제황
    • 구주강호 2부
    • 구주강호 2부
    • (10권) 천제황
    • 점창소조
    • 점창소조
    • (16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