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00번 받은 질문이라"…하연수, SNS 댓글 논란→게시물 삭제
  •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 2019-06-19 13:11:57
  • 하연수. 사진=스포츠한국 DB
    AD
배우 하연수가 SNS 댓글로 구설수에 올랐다.

하연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작년에 작업한 '화조도' 판매한다. 벽에 걸 수 있는 족자다"라는 글과 함께 직접 그린 족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를 본 한 팬은 댓글을 통해 "연수님이 직접 작업한 건가요?"라고 물었다. 이에 하연수는 "500번 정도 받은 질문이라 씁쓸하네요. 이젠 좀 알아주셨으면… 그렇습니다. 그림 그린 지는 20년 되었구요"라고 답했다.

다소 냉랭한 하연수의 댓글에 일부 누리꾼들은 "궁금해서 물어본 팬에게 정색하며 답할 필요 있냐"며 지적했다.

반면 "하연수 입장에서는 이미 여러 번 이야기한 사실을 또 물어보니 피곤했을 것", "댓글 어디가 까칠한 건지 모르겠다"는 등의 반응도 제기되며 하연수의 SNS에서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현재 하연수는 족자 판매와 관련된 게시글을 삭제하고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상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구주강호 1부
    • 구주강호 1부
    • (11권) 천제황
    • 점창소조
    • 점창소조
    • (16권) 황재
    • 화두
    • 화두
    • (11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