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주하, 뉴스 도중 교체…당시 상황 보니 '식은땀 뻘뻘+안색 창백'
  •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 2019-06-20 06:26:53
  • 김주하 아나운서 사진=MBN 캡처
김주하 MBN 앵커가 뉴스를 진행하던 도중 건강이상으로 급히 교체됐다.

김주하 앵커는 19일 MBN '뉴스8'에서 땀을 비오듯 흘리는가 하면 떨리는 목소리로 불안한 진행을 이어갔다. 결국 잠시 뒤, 김주하 앵커는 스튜디오에서 이탈했고 한성원 앵커가 급히 투입돼 나머지 뉴스를 진행했다.

한성원 앵커는 "김주하 앵커가 갑작스런 복통으로 방송을 이어가지 못했다. 내일은 정상적으로 뉴스를 이어가겠다"고 설명했다.

MBN 관계자 역시 "김주하 앵커가 급체해서 뉴스 진행 중 자리를 떴지만, 지금은 괜찮다. 건강에 이상은 없다"고 밝혔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소림사의 영웅 2부
    • 소림사의 영웅 2부
    • (15권) 황재
    • 강호기정랑
    • 강호기정랑
    • (13권) 천제황
    • 천지유협 2부
    • 천지유협 2부
    • (11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