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내의 맛' 함소원, 둘째 임신 실패에 눈물…"시간은 계속 가는데"
  •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 2019-06-26 08:21:30
  • 사진=TV조선
    AD
'아내의 맛' 함소원이 둘째 임신에 대한 간절함을 드러냈다.

25일 방송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진화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함소원은 차를 타고 가던 중 "속이 안 좋고 어지럽다"며 건강 이상을 호소했다. 이상함을 느낀 함소원은 "날짜를 계산해봐라. 임신인가?"라며 희망을 가졌다. 두 사람은 약국에서 임신테스트기를 사왔다.

집에 돌아온 함소원은 바로 테스트를 했고, 눈물을 보이며 화장실에서 나왔다. 진화는 "아니었냐. 근데 왜 우냐. 그렇게 쉽게 되는 게 아니지 않냐. 울지마라"며 위로했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보던 함소원은 "(둘째를 가지려고) 주사도 맞고 고생했는데 임신이 아니니까 서운하더라"며 "시험관 아기 시술 과정이 많이 힘들다. 계속 기다려야한다. 시간은 계속 가니까"라며 또 한번 눈시울을 붉혔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화두
    • 화두
    • (11권) 천제황
    • 점창소조
    • 점창소조
    • (16권) 황재
    • 아귀도
    • 아귀도
    • (15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