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일전자 미쓰리' 혜리, "사직서 준비한 직장인 애환 알 것 같다"
  •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 2019-10-14 15:35:10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의 혜리가 캐릭터를 연기하며 느꼈던 감정을 털어놨다.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는 '청일전자 미쓰리'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혜리는 극 중 청일전자의 말단 경리에서 대표이사가 된 이선심 역을 그리며 직장인의 애환을 그려내고 있다.

이에 대해 그녀는 "나 뿐만 아니라 모든 배우들도 그렇게 느낄 것이다. 왜 주머니에 사직서를 항상 준비해서 다니는지 직장인들의 마음을 조금은 알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 방송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AD
    무료만화
    • 자객야신
    • 자객야신
    • (15권) 황재
    • 무법무천
    • 무법무천
    • (15권) 황재
    • 제왕도
    • 제왕도
    • (15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