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故 설리, 유서 없이 발견된 자필메모…"심경 적어"
  •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 2019-10-15 08:21:44
  •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된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ㆍ25)의 유서 대신 심경을 담은 자필 메모가 발견됐다.

성남 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설리의 집 안에서 설리가 평소 사용하던 다이어리에 심경이 적힌 메모가 발견됐다.

해당 메모는 날짜가 적힌 일기 형태는 아니며 부정기적으로 메모한 내용이 대부분이라고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노트 마지막에 적힌 글이 상당한 분량인 것은 맞다. 구체적인 내용은 조사 중이라 확인해줄 수 없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대살수
    • 대살수
    • (19권) 황재
    • 포박용
    • 포박용
    • (13권) 천제황
    • 백인검천인무
    • 백인검천인무
    • (13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