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던패밀리' 박원숙, 아들 사진 보고 울컥 "평범한 가정 만들어주지 못해 미안"
  •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 2019-11-09 07:52:16
  • 사진=MBN '모던패밀리' 방송화면 캡처
박원숙이 세상을 떠난 아들 故 서범구 씨를 회상하며 눈물을 흘렸다.

지난 8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모던패밀리'에서는 아들의 16주기를 맞아 아들 친구들과 만난 배우 박원숙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박원숙은 먼저 세상을 떠난 아들에 대해 "유머러스하고 수더분하다. 모든 걸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아이였다. 성격이 나랑 많이 닮은 거 같다"고 떠올렸다.

아들의 사진을 보던 박원숙은 이내 참아놨던 눈물을 흘렸다. 박원숙은 "내 선택으로 평범한 가정을 만들어주지 못한 게 미안하다. 아빠가 없으니까 알려주지 못했던 것들이 있다. 엄마로서는 내 삶에 치여 신경을 못 썼던 거 같다. 급할수록 돌아갔어야 했다"고 후회했다.

이어 박원숙은 아들의 친구들과 아들의 추모 영상을 시청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그는 "너무나도 철이 없는 엄마가 너무나도 미안한 우리 아들에게. 나중에 떳떳한 엄마로 같이 만나자"라고 아들에게 영상 편지를 남겨 보는 이들을 울컥하게 만들었다.

한편, 박원숙의 아들 서범구 씨는 지난 2003년 11월 불의의 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천지유협 1부
    • 천지유협 1부
    • (15권) 천제황
    • 소림사의 영웅 1부
    • 소림사의 영웅 1부
    • (15권) 황재
    • 소림사의 영웅 2부
    • 소림사의 영웅 2부
    • (15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