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차지명 출신' 임지섭, 임의탈퇴된 이유는?
  • 스포츠한국 스포츠팀 | 2019-11-09 12:00:35
  • 연합뉴스 제공
LG 트윈스의 1차지명 출신인 임지섭(24)이 임의탈퇴가 됐다.

LG는 9일 "투수 임지섭을 KBO에 임의탈퇴 공시 신청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2014년 1차 지명 선수로 입단한 좌완 유망주인 임지섭은 '지옥에서도 데려온다는' 좌완 파이어볼러로 큰 기대를 받았다. 하지만 올 시즌 8경기에서 승패없이 평균자책점 2.70을 기록했고 프로 통산 22경기에서 2승 6패 평균자책점 7.49를 기록했다.

결국 임지섭 스스로 투수로 한계를 느껴 잠정은퇴를 하게 됐다. LG에 따르면 "선수가 마음이 지친 것 같다. 1년 동안 임의탈퇴로 전력에서 제외되지만, 다시 야구를 하고 싶으면 1년 후에 언제든지 복귀를 기다릴 것이다"라고 했다. 스스로 휴식기를 요청했고 구단도 이를 수용하기로 한 것이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소림사의 영웅 1부
    • 소림사의 영웅 1부
    • (15권) 황재
    • 자객야신
    • 자객야신
    • (15권) 황재
    • 천지유협 1부
    • 천지유협 1부
    • (15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