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간극장' 강내우·이지민 부부 "공개입양 이유, 건강한 정체성에 도움 안돼"
  •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 2020-01-20 08:34:53
'인간극장' 강내우, 이지민 부부의 공개입양 사연이 훈훈한 감동을 전한다.

20일 방송된 KBS '인간극장'에서는 공개입양으로 4남매를 입양한 강내우, 이지민 부부가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어머니 이지민 씨는 "햇살이가 저희 집에 왔을 때가 33개월, 이슬이가 27개월이었다. 하늘이는 열네 살, 산이는 열 살에 왔다. 셋째, 넷째 첫째, 둘째 순으로 입양왔다"고 밝혔다.

아버지 강내우 씨는 "어느 순간 내 꿈이 아버지가 됐다. 노래로 세계적으로 유명해지면 뭐 하나. 대신에 아버지가 돼서 입양한 아이들이 잘 크면, 그 기쁨은 제가 잘 되는 것하고는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가치가 있다고 믿는다"고 말햇다.

어머니 이지민 씨는 "아이가 '나는 입양이 됐다'는 사실을 아는 입장에서 외부에는 숨긴다. '나는 숨겨야하는 어떤 것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는 생각을 할 수밖에 없는 거잖아요. 건강한 정체성이라는 것을 생각해 봤을 때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했다"고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혈우십삼사
    • 혈우십삼사
    • (18권) 천제황
    • 백인검천인무
    • 백인검천인무
    • (13권) 천제황
    • 마제검황
    • 마제검황
    • (24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