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른팔 골절' 손흥민, 수술대 오른다…상승세 토트넘 '비상'
  •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 2020-02-18 21:08:30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잘나가던 손흥민(토트넘)이 수술대에 오른다. 5경기 연속 골 행진을 이어가던 손흥민과 토트넘 모두에게 비상이 걸렸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손흥민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아스톤빌라전 도중 오른쪽 팔에 골절상을 입어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손흥민은 지난 16일 영국 버밍엄 빌라파크에서 열린 아스톤빌라와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멀티골을 성공시키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5경기 연속 골로 자신의 커리어 최다 연속경기(이전 4경기) 득점 신기록을 작성한 데다, 아시아 선수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51호골 금자탑까지 쌓았다. 겹경사를 맞은 손흥민이었다.

  • 토트넘 공식 SNS 캡쳐
하지만 경기 도중 오른팔을 감싸 쥐는 모습이 여러 번 포착돼 우려를 낳았다. 결국 손흥민은 골절상 판정을 받으며 수술대에 오른다.

수술대에 오르는 만큼, 손흥민의 결장도 꽤 길어질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회복까지 몇 주가 걸릴 것으로 예상한다. 재활을 위한 관리 프로그램을 검토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토트넘으로서는 비상이다. 무리뉴 감독은 빌라전 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과 모우라가 (케인의 공백 때문에) 매 경기 풀타임을 뛰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그들이 지치면 우리는 곤경에 처할 수밖에 없다”라며 그들의 공백을 우려한 바 있다. 하지만 예기치 못한 부상으로 손흥민이 이탈하면서 잘나가던 토트넘에 비상이 걸렸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기문괴사
    • 기문괴사
    • (17권) 천제황
    • 무박공자
    • 무박공자
    • (13권) 천제황
    • 강골색협
    • 강골색협
    • (16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