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주빈, 목 깁스+머리 반창고…왜? '유치장서 볼펜 자해 등 벌여'
  •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 2020-03-25 11:23:42
  • 사진=연합뉴스TV 영상 캡처
텔레그램 ‘박사방’에서 미성년자 등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는 조주빈(25)이 깁스와 반창고를 붙인 행색으로 나타나 의문을 자아낸다.

조주빈은 25일 검찰 송치 과정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등장했다. 앞서 심의위원회를 통해 이름과 나이, 얼굴을 공개하기로 결정되면서 가림막 없이 대중앞에 선 것이다.

조주빈은 이날 현장에서 목에는 깁스를 하고 이마에는 하얀색 반창고를 붙인 채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조주빈은 경찰에 붙잡힌 직후 "나는 박사가 아니다"라고 부인하며 자해소동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주빈은 유치장 내에서 볼펜을 삼키는가 하면 화장실에서 머리를 찧어 신체 일부에 상처가 생긴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해당 사건과 관련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본부를 설치하고 외국 수사기관, 글로벌 IT기업과 공조에 나설 계획이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고월야화
    • 고월야화
    • (14권) 천제황
    • 강호정벌 2부
    • 강호정벌 2부
    • (11권) 천제황
    • 소림거룡
    • 소림거룡
    • (12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