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근길TV] '라스' 장민호, 어머니 팬 한 마디에 수염 자른 이유 "집에 없는 거"
  •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 2020-04-09 07:31:11
'라디오스타' 장민호가 자신에게 조언한 팬에 대해 언급했다.

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 2부에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장민호는 트로트 가수로 데뷔하던 당시를 떠올리며 "첫 번째 앨범이 망했다"라며 트로트 진입 장벽이 높은 것을 실감했다. 당시 장민호의 데뷔곡은 '사랑해 누나'로 수염을 짙게 기른 연하남 콘셉트로 활동했다는 것.

장민호는 "어떤 한 어머님 팬이 콘셉트를 바꾸라고 조언했다. 속으로 콘셉트까지 이래라저래라 한다는 생각이었다"면서 "이유를 물어보니 '어머니들은 집에 없는걸 원한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팬의 조언을 들은 장민호는 "머리와 수염을 단정하게 자르고 신사 이미지로 나갔다"고 고백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AD
    무료만화
    • 진천신룡
    • 진천신룡
    • (19권) 천제황
    • 자객신화
    • 자객신화
    • (19권) 천제황
    • 천년무림 불사혼
    • 천년무림 불사혼
    • (25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