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미려, SNS 악플러에 경고 "이게 직업인가? 내 새끼 건들지마"
  •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 2020-06-30 14:17:07
  • 사진=에스드림이엔티
개그우먼 김미려가 자녀들을 향한 악플에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김미려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만 좀 합시다. 이건 그나마 유해서 제가 공개합니다"라는 글과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김미려의 SNS 댓글창을 캡처한 것으로, 김미려의 자녀들 사진에 달린 "이상한데"라는 댓글이 눈에 띈다. 이에 김미려는 "뭐가 이상한데" "확실히 얘기해주세요. 악플이면 저도 고소할 테니까. 상대 잘 고르시고 내 새끼 건들지 마세요" "내가 고소당하는 일이 있더라도 내 자식한테 이상하게 말하면 가만있지 않아요"라고 경고했다.

이 밖에도 김미려는 "이게 직업이신가요? 내 새끼한테 악플 남기시는 분들 답글 달아주길 원하시는 거예요? 어떻게 관심 가져줄까요?"라며 "이왕 남기실 거 세게 남기시지. 유하게 남기셔서 고소는 안 하고 공개만 할게요. 한 번만 더 내 새끼 건드리면 진짜 물어뜯어요. 나 착하지만 지독한 사람이에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미려는 지난 2013년 배우 정성윤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 사진=김미려 인스타그램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AD
    무료만화
    • 독류하
    • 독류하
    • (15권) 황재
    • 무위쟁투 2부
    • 무위쟁투 2부
    • (9권) 천제황
    • 뇌검쾌도
    • 뇌검쾌도
    • (12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