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덕수고 야구부 3명,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jay12@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09-26 12:00:51
  • ⓒ연합뉴스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서울 성동구 소재의 덕수고 야구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3명이 나왔다.

서울시와 성동구에 따르면 26일, 24일 서초구 거주자인 덕수고 2학년생이 확진된 데 이어, 25일에 송파구에 사는 이 학교 3학년생과 성북구에 사는 2학년생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덕수고 2학년 3학년 학생과 교직원 등 225명의 코로나19 검사에 들어갔고 추가 양성 판정을 받은 2명을 제외하고 223명이 음성이었다.

방역당국은 또 25일 오후부터 덕수고 3학년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작했으며, 오후 6시까지 163명의 검체 채취를 완료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