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유니세프와 코로나19 진단키트 장기 공급 계약
경제산업부 조민욱 기자 mwcho91@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09-28 10:44:43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코로나19 진단 키트로 글로벌 공공조달 시장에 진출했다.

씨젠은 유엔(UN) 산하 유니세프와 코로나19 진단키트에 대한 장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공급 계약으로 지난 4월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실시간 유전자 증폭 기반 코로나19 진단 키트인 ‘Allplex 2019 nCoV Assay’를 최대 2년 간 유니세프를 통해 공급한다.

앞서 지난 4월 씨젠은 외교부와 조달청이 주관한 '해외공공조달 입찰 지원사업'에 참여한 바 있다.

김성열 씨젠 상무는 “이번 계약은 앞으로 국제기구 조달시장에서 수주 활동을 하는 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사업의 실무를 자문한 김만기 카이스트 공공조달연구센터 교수는 “씨젠의 유니세프 공급 계약은 향후 한국의 보건의료산업이 해외 공공조달 시장에 보다 적극적으로 진출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