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부의 세계' 김희애, 가슴골 드러내며 박해준 아찔 유혹
  •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 2020-02-19 19:06:07
‘부부의 세계’ 김희애, 박해준이 클래스 다른 연기로 시청자를 현혹한다.

‘이태원 클라쓰’ 후속으로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연출 모완일, 극본 주현) 측이 19일, 소름을 유발하는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압도적인 존재감이 무엇인지 온몸으로 보여주는 김희애와 미묘한 감정의 경계에서 절묘한 균형을 잡는 박해준의 치명적 케미스트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베일을 벗을수록 매혹적인 ‘부부의 세계’에 궁금증과 기대감이 증폭된다.

‘부부의 세계’는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감정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폭발하는 애증 속에서 죽을 힘을 다해 서로의 목을 조이는 부부의 치열한 세계가 밀도 있게 그려진다.

‘미스티’를 통해 감정의 본질을 쫓는 치밀하고 감각적인 연출을 인정받은 모완일 감독과 ‘대체불가’ 김희애의 만남으로 또 한 번의 신드롬을 예감케 한다.

'부부의 세계' 측은 2차 포스터를 통해 균열이 시작된 세상 위에서 위태로운 도발을 멈추지 않는 ‘부부의 세계’를 포착했다.

부서지고 깨진 물건들 사이로 부딪치는 김희애와 박해준의 시선이 뜨겁다. 서로를 끌어당기는지, 밀어내는지 알 수 없는 몸짓은 지독하게 얽힌 두 사람의 관계를 보여준다. 혼란 속 형형한 눈빛에 담긴 감정 역시 미움인지 사랑인지 정체를 알 수 없다. 폭발 직전의 고요처럼, 팽팽한 긴장으로 심장박동을 높이는 ‘부부의 세계’가 어떤 이야기로 시청자들을 끌어당길지 벌써부터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김희애와 박해준의 케미스트리는 거부할 수 없는 매력으로 시청자를 압도한다. 눈빛과 몸짓만으로도 터질 것 같은 감정을 가득 채우며 공기의 흐름을 바꿔내는 두 사람의 열연이 강렬한 시너지로 극의 완성도를 높인다. 김희애는 특히 해당 포스터에서 슬립 가운 위로 가슴골 노출을 감행하는가 하면 치명적 허벅지 라인까지 드러내며 열정을 드러냈다.

4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하는 김희애는 자수성가한 가정의학과 전문의 ‘지선우’로 분한다. 평온한 가정, 남편의 변함없는 사랑, 기대에 부응하는 아들, 지역사회에서의 지위와 명성까지. 견고해 보였던 행복에 균열이 시작되면서 완벽했던 그녀의 삶이 요동친다. 박해준은 찰나의 배신으로 늪에 빠진 지선우의 남편 ‘이태오’를 연기한다. 감정적이고 즉흥적이지만 유약함 마저 로맨틱한 인물. 서로가 전부였던 지선우와 이태오가 운명의 수렁에 빠지면서 부부의 민낯이 거침없이 드러난다.

'부부의 세계'는 인물의 내면을 세밀하게 짚는데 일가견이 있는 주현 작가가 극본을 집필하고, 크리에이터로 글Line 강은경 작가까지 가세했다. 김희애와 박해준을 중심으로 박선영과 김영민, 이경영과 김선경이 각기 다른 비밀을 가진 문제적 부부를 그린다. 여기에 연기파 배우 채국희, 한소희, 이학주, 심은우가 합류해 극에 힘을 더한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는 ‘이태원 클라쓰’ 후속으로 오는 3월 27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 된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
  • 스포츠
  • 주간한국
  • 골프
  • 오늘의 헤드라인
    AD
    무료만화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 천하무적 삼불귀
    • 천하무적 삼불귀
    • (10권) 황재
    • 악인성
    • 악인성
    • (16권) 천제황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