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김동찬 기자 dc007@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08-11 15:10:18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넷마블이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이란 장애인 의무고용사업주인 모회사가 장애인 고용을 목적으로 자회사를 설립할 경우, 그 자회사가 고용한 장애인을 모회사에서 고용한 것으로 인정해주는 제도다.

이번 협약에 따라 넷마블은 주요 계열사들과 공동 출자를 통해 올 하반기 중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을 설립할 계획이다.

이승원 넷마블 대표는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설립·운영을 통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장애인들이 근무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고용을 확대해 나가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건강한 게임문화 기반 구축’, ‘미래 창의 인재 양성’,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자 넷마블문화재단을 통해 다양한 공익사업을 전개해나가고 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