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정 아나운서 영상 노출, 레이스 속옷만 달랑? '아찔 볼륨감'
스포츠한국 속보팀 reporter@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10-17 11:58:38
  • 사진=김나정 인스타그램
'미스 맥심' 김나정 아나운서가 아찔한 몸매 노출 영상을 공개했다.

김나정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I wanna be a new muse of vivian"이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 하나를 공개했다.

영상 속 김나정은 레이스 속옷을 걸친 채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긴 생머리를 끌어올리며 살짝 미소 짓던 김나정은 몸을 옆으로 틀며 자신감 넘치는 몸매를 드러냈다. 특히 청순한 얼굴과 다르게 살짝 드러난 뒤태, 정면의 볼륨감 넘치는 몸매가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김나정은 현재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동하고 있으며 맥심 모델로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 2018년 제9회 한류홍보미인선발제전 진, 2019년 미스 맥심 콘테스트 우승을 차지한 이력이 있다. 나이는 1992년생(올해 29세)이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