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어려운 경기 이겨 정말 기뻐…이젠 유로파리그 GO!"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jinju217@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10-27 10:38:27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이제 유로파리그로 가죠!"

결승골을 작렬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은 기뻐함과 동시에 다음 경기에 시선을 보냈다.

토트넘 훗스퍼는 27일(이하 한국시각) 오전 5시 잉글랜드 랭커셔카운티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번리와의 원정경기에서 손흥민의 득점으로 후반 31분터진 손흥민의 결승골로 1-0 신승했다.

토트넘은 전반전 고작 슈팅 3개에 유효슈팅 하나 때리지 못할 정도로 고전했다. 후반전 역시 이런 흐름은 이어졌다. 이때 손흥민이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31분 오른쪽에서 라멜라의 코너킥을 해리 케인이 수비와의 몸싸움을 이기며 헤딩했고 이 공을 손흥민이 몸을 날려 다이빙 헤딩슈팅으로 선제골을 만들었다.

힘들었던 승부에 결국 케인-손흥민 콤비가 또다시 해낸 것. 손흥민은 시즌 10호골이자 리그 8호골, 4경기 연속골을 작렬시키며 팀을 승리로 이끌며 후반 추가시간 교체아웃됐다.

토트넘 SNS에 따르면 손흥민은 경기 후 "월요일 밤, 어려운 경기에서 이길 수 있어서 기쁘다"면서 "무엇보다 승점 3을 가져와 행복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다음은 유로파리그다. 가자 스퍼스!"라고 전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