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브룩스, 가족 교통사고로 22일 출국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upcoming@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09-22 15:33:35
  •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KIA타이거즈 외국인 투수 애런 브룩스가 교통사고를 당한 가족의 간호를 위해 22일(한국시간) 오후 미국으로 출국했다.

브룩스의 가족은 이날 미국에서 신호 위반 차량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차량에는 부인과 자녀 2명이 타고 있었다.

KIA 관계자는 "브룩스가 미국으로 돌아가 가족 옆에 있는 것이 당연한 일이기에 특별 휴가를 주기로 결정했다. 브룩스 가족 모두의 건강에 이상이 없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KIA는 22일 브룩스를 엔트리에서 말소하고 김현수를 등록할 예정이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