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신 아나운서, 싱그러운 미소로 미모 자랑 "다이어트, 그게 뭐에요?"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10-28 07:27:59
  • 사진=김선신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스포츠 아나운서 김선신(33)이 근황을 전했다.

김선신 아나운서는 지난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이어트....그게 뭐에요?!"라며 맛집 사진을 올렸다.

그는 그러면서 "여기 넘 맛있다. 분위기랑 맛 두마리 토끼 다 잡음"이라며 만족스러워 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음식을 앞에 두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김선신 아나운서의 모습이 담겼다. 또 음식을 보고 놀라거나 예스러운 풍경을 뒤로하고 셀카에 심취하고 있어 귀여움을 더했다.

특히 싱그러운 미소와 아름다운 미모가 시선을 끈다.

한편, 김선신 아나운서는 MBC SPORTS+ 소속이며, 스포츠 리포터로 활동하고 있다. 나이는 1987년생(올해 34세)이며 슬하 1녀를 두고 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