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서울 수비수 김남춘, 30일 사망…구단 "경위 파악 중"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jinju217@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0-10-30 14:38:50
  • 김남춘. ⓒ프로축구연맹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FC서울의 수비수 김남춘(31)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30일 축구계에 따르면 김남춘은 오늘 오전 사망했다. 구단은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는 중이다.

김남춘은 서울을 대표하는 수비수다. 2013년 광운대를 졸업한 후 서울에 입단했다. 2017년과 2018년 군복무 기간을 제외하곤 줄곧 서울에서 뛰었다.

올 시즌에도 서울에서 22경기에 나섰다.

김남춘은 서울에서 2015년 FA컵 우승, 2016년 K리그 우승에 일조하기도 했다. 공을 인정받아 올 시즌을 앞두고 3년 재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