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PGA생생포토] 미녀골퍼 앨리슨 리와 박희영
  • 시즌 첫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 3R
  • | 2016-04-03 11:40:56
  • 앨리슨 리와 박희영. 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AD



[골프한국 생생포토] 2016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여덟 번째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이 총상금 260만달러(약 30억원)를 걸고 1일(한국시간)부터 4일까지 나흘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남부 사막도시 랜초미라지의 미션힐스 골프장 다이나쇼어 코스(파72·6,769야드)에서 펼쳐진다.

사진은 이번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재미교포 앨리슨 리(20)와 박희영(29·하나금융그룹)이 1번홀 티잉 그라운드에서 스치듯 지나가는 모습이다.

1983년 LPGA 투어 메이저대회에 편입된 이 ANA 인스퍼레이션은 우승자가 18번홀 그린 옆  호수에 뛰어드는 세리머니가 전통이다. 남녀 골프대회를 통틀어 올해 가장 먼저 개최되는 메이저이기도 하다.

AD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포토뉴스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검신무황
    • 검신무황
    • (24권) 황재
    • 거두절색
    • 거두절색
    • (16권) 황재
    • 구천혈교
    • 구천혈교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