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분양정보] 광주 '빌리브 트레비체' 1순위 청약 흥행
  • | 2019-06-17 09:02:03
광주광역시에서 역대 최고 분양가 '빌리브 트레비체'가 평균 5.17대1의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1순위 청약을 마쳤다.

지난 10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117가구(총 122가구 중 특별공급 제외)를 모집한 ‘빌리브 트레비체’는 지난 지난 7일 1순위 청약에서 605명이 몰렸다. 평균 5.17대 1의 경쟁률로 최고 경쟁률은 7.00대 1을 기록한 190㎡ 타입이 차지했다.

서구 농성동에 등장한 ‘빌리브 트레비체’는 대형으로만 구성된 고급 아파트다. 전용면적별로 ▲136㎡ 70가구 ▲137㎡ 14가구 ▲139㎡ 32가구 ▲190㎡ 4가구 ▲205㎡ 2가구 등이다.

한편 '빌리브 트레비체'는 광주 역대 최고의 분양가로도 주목을 받았다. 단지의 분양가는 3.3㎡당 2367만원으로 광주에서는 처음으로 2000만원을 넘었다. 특히 전용 205㎡의 경우 27억300만원에 달한다. 광주에서는 2014년 제일건설이 봉선동에 3.3㎡당 1111만원에 아파트를 분양하면서 1000만원을 처음 돌파한 바 있다.

신세계건설은 최고급 주거 공간을 표방한 만큼 ‘빌리브 트레비체’에 모든 시공 기술력을 총동원할 계획이다. 스카이브릿지 내에는 게스트하우스, 피트니스센터, 실내 골프장, 사우나 등 특별함을 느낄 수 있는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선다.

한편 신세계건설은 국내 오피스텔 중 최고가를 기록한 ‘피엔폴루스’를 시공했으며 올해 초 대구에 공급한 ‘빌리브 스카이’도 평균 134.9대 1의 경쟁률로 올해 전국 아파트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빌리브 트레비체의 계약은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된다.

강휘호 기자 noah@hankooki.com

AD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close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용쟁호투
    • 용쟁호투
    • (15권) 황재
    • 천살비록
    • 천살비록
    • (13권) 천제황
    • 독존진천하
    • 독존진천하
    • (14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