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속폰’도 삼성전자
  • | 2019-07-15 11:55:08
  • 삼성전자가 20만원대의 스마트폰 갤럭시 M20을 선보인다.
삼성전자가 ‘실속 스마트폰’을 출시한다. 대용량 배터리와 인피니티-V 디스플레이, 듀얼 카메라 등의 성능을 갖춘 '갤럭시 M20'를 15일부터 출고가 22만원에 선보인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 8일부터 패션 전문 온라인 스토어 '무신사'에서 '갤럭시 M20' 사전 판매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 공식 출시는 삼성닷컴, G마켓, 옥션 등 오픈마켓에서 진행한다.

갤럭시 M20은 다양한 모바일 콘텐츠를 즐기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최적화된 기능을 갖췄다. 50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 한 번의 충전으로 최대 37시간 통화할 수 있다. 101시간 음악 감상 등 충전 걱정 없이 온 종일 스마트폰 사용이 가능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6.3형 대화면 인피니티-V 디스플레이는 게임, 영상 등을 즐기는데 제격”이라며 “전면의 800만 화소, 후면의 1300만 화소 카메라는 사진 촬영의 즐거움을 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현웅 기자 chesco12@hankooki.com

AD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close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무림정벌 1부
    • 무림정벌 1부
    • (10권) 천제황
    • 무림정벌 2부
    • 무림정벌 2부
    • (10권) 천제황
    • 환령신투
    • 환령신투
    • (1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