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럼프 “韓 방위비 더 내기로 합의”
  • | 2019-08-10 08:15:12
  •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이 8일 평택 오산공군기지에 도착해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의 영접을 받고 있다. 연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미 방위비 분담금이 미국에 매우 불공평하다며 “방위비 분담금을 더 내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지난 7일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한국을 82년 간 도왔지만 사실상 아무것도 얻지 못했다”며 “한국과 나는 그들이 훨씬 더 많은 돈을 지급하는 합의를 했고 그들은 더 많은 돈을 지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앞서 한국에 분담금 증액을 관철시키기 위한 기선제압용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실제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에 방위비 분담금 인상을 지속적으로 압박하며 “한국은 매우 부유한 나라”, “분담금 인상을 위한 협상이 시작됐다” 등의 발언을 이어왔다.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AD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close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포황룡
    • 포황룡
    • (19권) 천제황
    • 자객표향
    • 자객표향
    • (26권) 천제황
    • 초살성
    • 초살성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