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LG전자와 가정간편식 시장 디지털 트렌드 선도
송철호 기자 song@hankooki.com 기사입력 2020-10-30 11:08:25
동원F&B-LG전자, ‘간편식 자동조리 클라우드 서비스 위한 MOU’ 체결
  • 김재옥 동원F&B 대표이사(오른쪽)와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이 29일 서울 논현동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룸에서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동원그룹)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동원F&B가 LG전자와 손잡고 가정간편식(HMR) 시장 디지털 트렌드 선도를 위한 사업 협력에 나섰다. 동원F&B는 29일 서울 논현동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룸에서 LG전자와 ‘간편식 자동조리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김재옥 동원F&B 대표이사,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 가전 HMR 최적 조리 솔루션 공동 개발 △동원몰과 LG ThinQ 플랫폼 등 온라인 커머스 △공동 마케팅 등에 대해 협력키로 했다.

동원F&B는 햄, 만두, 죽 등 23종 제품의 최적 조리 알고리즘을 LG전자 광파오븐에 적용했다. 이에 리챔, 양반죽 등 동원F&B 대표 제품부터 에어프라이어 전용 HMR 브랜드 ‘퀴진’의 다양한 제품까지 LG 광파오븐을 통해 간편하고 맛있게 조리할 수 있다. 동원F&B는 향후 대상 제품을 확대하고 전용 브랜드 제품까지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 동원F&B-LG전자 광파오븐 협업 제품 현황. (자료 동원그룹)
LG전자는 ThinQ 앱과 클라우드 서버를 연동해 오븐 별도 조작 없이 간편식을 자동 조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품 바코드를 카메라로 촬영하면 최적 조리 방법과 시간이 오븐에 자동으로 설정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다.

김재옥 대표이사는 “이번 업무 협약은 식품 산업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미래 가정간편식 시장 디지털 트렌드를 선도해나갈 수 있는 뜻깊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LG전자와 지속적으로 협업해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종합식품기업으로 한 단계 더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원F&B와 LG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을 기념해 동원F&B 간편식 제품을 최대 53%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획전을 10월 29일~11월 11일 2주간 진행할 예정이다. 기획전은 LG ThinQ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song@hankooki.com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