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가양점 토지·건물 6820억원에 매각…"투자 재원 확보"
천소진 기자 sojin@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5-13 18:07:56
  •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이마트는 서울 강서구 가양점 토지와 건물을 현대건설 컨소시엄에 6820억원에 매각한다고 13일 공시했다.

이마트는 매각 후 12개월간 임차 방식으로 가양점을 계속 운영한다.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가양점 부지에 건물을 신축하면 이마트는 일부를 분양받아 재입점할 방침이다.

이마트 측은 매각 목적에 대해 "재무 건전성 및 투자 재원 확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마트는 이날 SSG랜더스를 운영하는 신세계야구단에 400억원을 추가로 출자한다고도 공시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