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비, 사과 글 두번 올린 이유? "장난스러워 보이는 것 같아…죄송하다"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5-14 18:08:35
  • 사진=제이비 인스타그램
    AD
제이비가 외설 사진 논란에 SNS를 통해 직접 사과했다.

제이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진심으로 죄송해요"라고 사과했다.

이어 곧바로 "우선 저를 지켜봐주신 분들께 갑작스럽게 심려끼쳐 드려서 죄송하다"며 "좋아하는 작가님 중 한 분의 사진을 붙여놓은 거였는데 전 연령층이 보는 곳에서 비치게 되어 송구스럽다. 앞으로는 이런 부분들은 각별히 주의하고, 눈살 찌푸려지는 일 없도록 하겠다"고 적었다.

그는 그러면서 "장난스러워 보이는 것같아 다시 올린다. 죄송하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제이비 소속사 하이어뮤직 역시 이날 "아티스트 본인과 하이어뮤직은 다양한 연령층이 참여하는 라이브 방송에서 부주의하게 일부 사진들을 노출시킨 부분에 대해 팬분들과 대중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 AD
소속사 측은 "JAY B는 평소 다양한 사진들의 톤 & 무드에서 영감을 받는다고 하며, 특히 이번 라이브 방송 때 비춰진 사진은 국내 유명 아티스트들과도 촬영 작업을 한 바 있는 패션사진작가의 작품"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제이비는 지난 13일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던 중 여성의 신체부위가 찍힌 사진 여러 장을 노출시켜 논란을 불렀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