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021 혼다 베젤’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박현영 기자 hypark@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6-09 10:10:42
‘2021 혼다 베젤’ 하이브리드 모델에 ‘키너지 에코2’ 공급
  • 키너지 에코2.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AD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는 일본 대표 완성차 기업 혼다의 일본 내수용 ‘2021 혼다 베젤’의 하이브리드 모델에 ‘키너지 에코2’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9일 밝혔다.

글로벌 출시 모델명 HR-V로 알려진 컴팩트 크로스오버 SUV 모델 ‘2021 혼다 베젤’은 감각적인 디자인과 경쾌한 주행 성능으로 오랜 기간 동안 스테디셀러로 사랑받아 왔으며, 올해 4월 3세대 완전변경 모델로 새롭게 출시됐다.

이번 공급을 통해 한국타이어는 일본 시장에서 품질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혼다의 내수용 모델과 함께 하며 글로벌 최상위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혼다 베젤 하이브리드 모델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키너지 에코2’는 새로운 컴파운드와 함께 트레드와 노면의 접촉을 최적화시키는 패턴을 적용해 젖은 노면 주행 성능과 내마모성을 동시에 강화했다.

또한 키너지 라인업의 균형 잡힌 주행성능은 유지한 채 마일리지 성능을 극대화했으며, 젖은 노면 제동성능 향상을 위해 아쿠아 엣지(Aqua-Edge) 기술과 함께 숄더부에 폭 넓은 횡방향 그루브를 적용시켜 수막현상을 최소화했다.

한국타이어 측은 “지속적인 연구개발(R&D)을 통해 획득한 글로벌 Top Tier 수준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포르쉐,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는 물론 혼다, 토요타, 닛산 등 일본 3대 완성차 기업과 지속적인 신차용 타이어 공급 확대를 통해 품질 경쟁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한층 더 높여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