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괴담회' 사유리 "日 부동산 괴담 많아…귀신 페스티벌"
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6-11 08:20:27
  • '심야괴담회' 사유리 / 사진=MBC 캡처
    AD
'심야괴담회' 사유리가 일본의 부동산 관련 괴담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MBC '심야괴담회'는 '죽음의 부동산'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사유리는 "일본에 부동산 관련 괴담이 엄청 많다. 저희 부모님이 30년간 부동산 일을 하셨는데 귀신 나오는 집이 꼭 있다고 하더라. 일본은 그걸 부동산끼리 공유한다. 사람이 죽은 집은 미리 말하고 정보를 공유해야 한다. 말을 안 하면 불법"이라고 밝혔다.

이어 "중국 부자들은 부동산 거래할 때 귀신 감별사를 데려온다. 아파트마다 귀신이 많이 지나다니는 길을 확인한다더라"며 "일본은 한국보다 귀신이 많은 나라라고 들었다. 섬나라라서 귀신이 밖으로 나갈 수가 없다. 일본에 귀신이 많은 것 같다. 귀신 페스티벌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