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소방서, '임산부 새 생명 탄생 119구급 서비스' 계속 시행
김철희 기자 chk1500@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0-14 22:57:34
  • 새 생명 탄생 119구급 서비스 홍보 포스터. 사진=상주소방서 제공
    AD
[상주(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상주소방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임산부를 위한 '새 생명 탄생 119구급 서비스'를 계속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새 생명 탄생 119구급 서비스'란 임신, 출산 후 6개월 미만의 산모를 대상으로 태아 지킴이 등록을 통해 응급상황 시 구급대원이 산모와 태아의 정보를 제공받아 치료가 가능한 병원, 임산부가 원하는 병원으로 이송하는 맞춤형 구급 서비스이다.

119안전신고센터 가입 후 '태아 지킴이' 등록을 하면 이용할 수 있다. 출산예정일 입원 시 사전예약제를 이용할 경우에는 119에 전화해 신청하거나, 지역 보건소, 소방서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상주소방서는 119구급 서비스를 대비해 출산에 필요한 장비를 구비하고, 상주적십자병원 응급의학과 정남기 과장을 초빙해 응급상황 시 분만 요령 등 정기적으로 구급대원에게 필요한 응급 분만 교육을 하고 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