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동해자이’, 전 주택형 청약 1순위 마감
임진영 기자 imyoung@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0-20 11:14:26
오는 26일 당첨자 발표…11월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정당계약 진행
  • ‘동해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GS건설이 강원도 동해시에 처음으로 공급한 자이 아파트인 동해자이가 동해시 역대 최고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 청약 접수를 1순위 마감했다.

20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19일 진행된 '동해자이' 1순위 청약 결과, 총 487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3019명이 접수해 평균 6.2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1순위에서 청약접수를 마감했다.

이번에 동해자이가 기록한 평균 청약경쟁률 6.2대 1은 동해시 기준 역대 가장 높은 수치다.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주택형은 전용 161㎡ 타입으로 4가구 모집에 총 46명이 청약에 나서면서 11.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어 전용 113㎡ 타입이 31가구 모집에 336명이 몰려 10.84대 1, 전용 84㎡A 타입이 235가구 모집에 1792명 접수로 7.63대 1, 전용 115㎡ 타입이 29가구 모집에 211명 접수로 7.28대 1, 84㎡B 타입이 188가구 모집에 634명 접수로 3.37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강원도 동해시 북삼동 일원에 조성되는 '동해자이'는 지하 3층, 지상 최고 20층의 아파트 9개 동, 전용면적 84~161㎡, 총 67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6일, 정당계약은 다음달 8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다.

동해자이는 1차 계약금 1000만원, 중도금 60% 무이자 조건으로 분양된다. 특히 단지가 위치한 동해시가 비규제지역이어서 계약 이후 즉시 전매가 가능하다.

동해자이 견본주택은 동해시 송정동 1489-1번지에 마련됐다. 입주는 2024년 7월 예정이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