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 '2021 대한민국 환경사랑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개최
박현영 기자 hypark@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1-26 14:44:19
  • 사진 부문 대상 ‘다슬기의 삶’(강태옥 작). 사진=한국환경공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환경공단은 ‘2021 대한민국 환경사랑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이달 29일부터 12월 4일까지 6일간 서울 중구 정동1928아트센터에서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는 △사진 △정크아트(폐품활용예술) △일러스트(삽화)-일반부, △일러스트(삽화)-학생부, 총 4개 부문 60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의 주요 작품으로는 2021환경사랑 공모전 부문별 대상 중 사진 부문 ‘다슬기의 삶’(강태옥 작), 정크아트 부문 ‘토해내다’(윤운복, 이현숙 작), 일러스트-일반부 부문 ‘동행’(엄다미 작) 등이 있다.

특히 사진 부문 대상인 ‘다슬기의 삶’은 흐르는 하천의 물방울 사이로 먹이를 찾아다니는 다슬기의 모습을 사진으로 생생하게 담아낸 작품으로, 다슬기의 생명력을 생동감 있게 표현하며 환경 사랑의 주제를 색다른 관점으로 전달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번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거리두기 지침에 맞춰 진행될 예정이다. 공단에서는 수상작 감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공모전 작품집 비치 및 배포 △작품 전시에 따른 안전 수칙 마련 및 관리 인력 배치 등 관람객 안전과 편의에 주의를 기울일 예정이다.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관련 사항은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등 공단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통해 대중들이 우리의 삶과 연관된 환경적 가치를 다시 한 번 되새겨주시길 요청드린다”라며 “전시회출품작은 환경교육 자료 등 다양한 경로로 공유하고 국민들의 환경보전 의식을 고취하는데 적극 활용하겠다”라고 말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