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현대서울 천장 일부 붕괴…현대百 "전층, 안전진단 실시할 것"
천소진 기자 sojin@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1-29 14:37:49
  • 29일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의 한 속옷 매장에서 천장 일부와 석고보드가 무너져 관계자들이 매장 주변에 가림막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지난 2월 개장한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에서 천장 일부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이날 오전 더현대서울 3층 속옷 매장에서 천장 일부가 떨어졌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 인력이 출동했다.

이 사고로 직원 3명이 경상을 입었으며, 건물 안전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매장 천장의 석고보드가 탈락해 떨어지면서 발생한 사고"라면서 "매장은 현재 영업을 중단하고 천장 정밀 안전 진단을 진행 중이며 빠른 시일 내 더현대서울 전층에 대한 천장 안전 진단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