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쌍용차 인수 지연 에디슨EV 하한가…5거래일째 급락세
이윤희 기자 stels@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1-30 11:48:07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이달 들어 4거래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폭을 기록하던 에디슨EV가 30일 하한가다.

이날 오전 11시 45분 기준 에디슨EV는 전 거래일보다 29.85% 내린 1만6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에디슨EV는 지난 24일부터 5거래일 연속 하락해 주가가 51% 빠졌다.

쌍용자동차의 인수합병 일정이 늦어진 영향으로 읽힌다. 에디슨모터스는 최근 서울회생법원에 쌍용차 인수를 위한 정밀실사 기간 연장을 요청했다.

애초 정밀 실사는 이달 23일까지 이뤄질 계획이었다. 이에 따라 본 계약과 에디슨모터스의 잔금 납부 일정도 각각 12월과 내년 1월로 밀리게 됐다. 이달 1일이었던 회생계획안 제출 기일도 정밀 실사 이후로 연기됐다.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은 쌍용차 운영 자금을 총 1조6200억 원으로 추산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AD
AD